희정의 페이지

예술가 성명서

예술은 사람에게 눈의 아름다움과 귀의 즐거움을 느끼게 해야 한다고 생각해요.

희정

언어장애가 있는 분들이 말하고 싶지만 말을 잘하는 사람들한테 밀려서 말 못하고 있을 때, 무슨 말을 하는지 귀기울여 들어보고 싶습니다.

나의 자화상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희정 주위로  한국 전통의상을 입고 다양한 전통 민속놀이를 즐기고 있는 여러 사람들의 모습이 삽화로 표현되었습니다.

나의 자화상 컨셉

알알이 영근 노란 벼이삭 밭이 펼쳐진다. 탈곡기가 밭을 누비면서 탈곡을 해 나가면 그 뒤로 탈곡이 다 된 볏집이 일자로 바닥에 펼쳐진다.

저 멀리 논에는 치마, 저고리를 입은 허수아비가 흐느적거리며 춤을 춘다. 마치 한해의 풍작을 노래 하듯이, 마치 벼탈곡을 하는 농부들을 응원하듯이 춤을 춘다. 탈곡기를 운전하는 아저씨와 아주머니의 얼굴에 구슬땀을 흘리면서도 풍년의 기쁨을 맞이한 흡족한 웃음 꽃이 만면에 활짝 피어있다.

밭 저 건너편에는 씨름, 그네, 널뛰기, 시소놀이, 상모놀이 등 풍작의 축제장이 펼쳐져 꽹과리, 북소리를 울리면서 시끌벅적 명절 기분이다.

이쪽에서는 장년 남정네들의 씨름판이 한창이고 씨름판 둘레에는 남녀노소 많은 사람들이 모여 응원의 박수를 보내고 있다.

그 옆에서는 이쁜 우리 민족 한복을 입은 사람들이 상모를 돌리면서 춤을 추고 북과 장구를 치면서 명절의 정취를 한결 돋구고 있다.

나는 이 풍년의 축제장에서 시소놀이에 즐거워 신났다. 그 옆에는 애들이 옹기 종기 모여 저희들도 시소를 타겠다고 기다리면서 종알 종알 즐거운 웃음 꽃을 피우고 있다.

저쪽에서는 두 여인이 마주서서 치마폭을 날리면서 발에 줄자를 달고 누가 더 높이 뛰나 비기면서 널뛰기에 신났다.

다른 한쪽에서는 그네타는 아가씨가 노랑저고리에 분홍 치마를 날리면서 저만큼 높이에 있는 방울을 울리기 위해 그네를 더 높이 뛰려고 안간힘을 쓰고 있고, 그 옆으로 사람들이 모여서서 방울 울리는 소리에 맞추어 하나, 둘, 셋... ... 소리 높여 셈을 세면서 환성을 지르고 있다.

저쪽에서는 김이 문문 나는 햇쌀로 떡을 찧는 떡메 소리가 쩡 쩡 울리고, 그 옆에는 애들이 찰떡을 먹으면서 얼굴에 콩고물을 묻혀갖고 서로 마주보며 까르르 ~ 즐거운 웃음소리 울려퍼진다.

오늘이 바로 한해의 24절기에서 추수절이다. 한해 동안 구슬땀을 흘려온 농부들의 기쁨이고 자랑인 이 추수감사절을 마음껏 노래하고 춤추면서 풍작을 보내준 수확의 기쁨을 마음껏 즐긴다.

엽서

엽서를 읽는 동안 아래 오디오를 재생하여 배경음악을 들으실 수 있습니다.

위쪽 절반은 "사랑하는 엄마"라는 글자가 적힌 엽서의 앞부분입니다. 엄마라는 단어의 각 굵은 글자 안에는 다른 가족들의 사진이 있습니다. 배경은 밝은 불빛이 비추는 밤 시간의 올림픽 경기장 사진입니다. 아래 절반은 한글로 쓴 엽서의 뒷면입니다.
위쪽 절반은 "사랑하는 형제 자매들"이라는 글자가 적힌 엽서의 앞부분입니다. 형제자매라는 굵은 글자 안에는 형제자매의 얼굴 사진이 들어 있습니다. 배경은 멀리 높은 건물들이 보이는 산책로 사진입니다. 아래 절반은 한글로 쓴 엽서의 뒷면입니다.
위쪽 절반은 "사랑하는 딸들"이라는 글귀가 적힌 엽서의 앞면입니다. 딸이라는 굵은 글자 안에는 딸과 희정 그리고 조카의 사진이 들어 있습니다. 배경은 하늘을 배경으로 한 전망대 타워의 사진입니다. 아래 절반은 한글로 쓴 엽서의 뒷면입니다.
위쪽 절반은 "사랑하는 친구들"이라는 글귀가 적힌 엽서의 앞부분입니다. 각 굵은 글씨 안에는 친구들의 얼굴 사진이 있습니다. 배경은 서울타워의 사진입니다. 아래 절반은 한글로 쓴 엽서의 뒷면입니다.
위쪽 절반은 "나에게"라는 단어가 적힌 엽서의 앞부분입니다. 굵은 글씨마다 희정의 얼굴 사진이 들어있습니다. 배경은 다리가 놓인 강의 사진입니다. 아래 절반은 한글로 쓴 엽서의 뒷면입니다.

여행자

세종대왕 마네킹 옆에 선 희정.

63빌딩... 세종대왕님과 함께.

명성왕후 생가 툇마루에 앉아있는 희정

명성황후 생가에서.

동계 올림픽 경기장 관중석에 있는 희정

2018 평창동계올림픽 패럴림픽 관람.

사람들과 함께 낚시를 하고, 얼음에 구멍을 낸 희정

화천 산천어축제에서.

마트의 카트를 밀고있는 희정

즐거운 장보기.

러닝머신에서 운동 중인 희정

짬짬이 운동하기.